NEWS

home> NEWS > Press Release

Press Release

AMCHAM Member Companies Committed to Create Jobs for the Elderly and the Handicapped

2017.02.22

첨부파일

본문

88cbc2dbe9c7f13796b8d90d2722dbc2_1489713

 

(한글은 아래 참조)

 

February 22, 2017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hosted a Special Luncheon with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Na Kyung-won on Wednesday, February 22 at Conrad Seoul.

 

Around 70 representatives from AMCHAM member companies attended the luncheon to hear directly from Assemblywoman Na Kyung-won, a trailblazer in the Korean government and the Chair of the Low Birthrate and Aging Society Special Committee, on today’s changing political landscape.

 

Assemblywoman Na delivered a speech on “The New Chapter of Korea-U.S. Relationship amidst Current International Politics.” With the heightened political and economic uncertainty in today’s climate, she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the KORUS FTA as the institutional platform for the deep-rooted alliance between Korea and the U.S. Assemblywoman Na maintained that for the U.S., Korea is the main gateway to the Northeast Asia and provides both strategic and economic value.

 

She urged AMCHAM to take the lead role in advocating Korea’s interests and raising awareness about the mutual benefits of alliance and partnership, especially in regards to the Trump administration.

 

Following the speech, a fireside chat was moderated by AMCHAM Chairman James Kim. Assemblywoman Na answered questions regarding various current issues in Korea ranging from low birthrate and the aging population to the problems that women face in the workplace.

 

In response to a question about the government’s aim to solve the low birth rate, Assemblywoman Na commented that Korea's culture makes it difficult to have a work-life balance for parents. She highlighted that it’s important to create an environment where both genders can focus on their careers as well as child-rearing

 

In regards to Assemblywoman Na’s comments on Korea as an aging society, Chairman Kim commented that AMCHAM member companies are at the forefront at creating jobs for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and that AMCHAM is committed to partner with National Assembly in this matter.

 

Chairman closed the event by thanking Assemblywoman Na for her insight and leadership.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Nahyun Kim

AMCHAM Korea 

02-6201-2238

 

###  

 

 

암참, 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힘쓸

암참, 나경원 국회의원 초청 오찬간담회 개최

 

2017 2 22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하 암참’) 2 22 콘래드 서울에서 나경원 국회의원을 초청하여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오찬 간담회에는 70여명의 다국적 암참 회원사 대표들이 참석하여 20 국회 저출산 고령화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이자 19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한 나경원 국회의원의 격변하는 국내외 정세에 대한 견해를 듣는 시간을 가졌다.

 

나경원 의원은 변화하는 국제정세와 한미 관계의 새로운 도약 주제로 연설을 통해 한미 FTA 굳건한 한미 파트너십과 동맹에 필수적인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한다고 평가하고, 한국은 미국의 동북아 역내 안보 경제 전략에 중심역할을 한다고 강조했다.

 

의원은 연설을 통해 암참이 한국의 이익을 위해 대변하는 선구자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하며, 한미 양국간 파트너십의 이익이 양국 모두에게 호혜적임을 적극적으로 알리는 역할을 것을 요청했다.

 

연설 이어진 제임스 암참 회장 (한국지엠 대표이사 사장)과의 좌담에서 의원은 저출산, 고령화 문제 여성 리더로서의 고충 다양한 최근 국내 이슈에 대한 암참의 질문에 대답했다.

 

국내 저출산 문제를 타개하는 방안에 대한 질문에 대해 의원은 한국 사회는 일과 가사를 병행하기 어려운 환경이라고 평가하며, 부모가 가사업무를 병행할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제임스 암참 회장은 암참 회원사들이 국내 노년층, 장애인 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힘쓰고 있음을 강조하고, 앞으로 암참이 국회와도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 밝히며 간담회를 마무리했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보도 자료 문의사항:

김나현 대리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 암참)

02-6201-2238

 

### 

 

COPYRIGHT © 2015 AMCHAM KOREA ALL RIGHTS RESERVED
Mobile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