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 Your Partner in Business Since 1953
close

Login

 

home> >

AMCHAM Korea

AMCHAM Hosts Special Dialogue with Marc Knapper Deputy Assistant Secretary for Korea and Japan, Bure…

2020.02.21

c45ee5cea553e593bbba935c81783484_1583819
 

c45ee5cea553e593bbba935c81783484_1583819
 

c45ee5cea553e593bbba935c81783484_1583819
 

(한글은 아래 참조) 

February 21, 2020 (Seoul) – On February 21, 2020,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Korea) hosted a Special Luncheon with Marc Knapper, Deputy Assistant Secretary for Korea and Japan at the Bureau of East Asian and Pacific Affairs of the U.S. Department of State, at Grand Hyatt Seoul.

 

The event covered key topics including the diplomatic and economic partnership between the U.S. and Korea as well as his personal experiences serving as a diplomat in Asia. Deputy Assistant Secretary Knapper described his experiences in several countries, including North and South Korea, Japan, India, Vietnam and Iraq.

 

In a fireside chat with AMCHAM Korea Chairman & CEO James Kim, Deputy Assistant Secretary Knapper discussed the continuing strength of the U.S.-Korea partnership in the midst of a rapidly changing regional environment. In particular, he emphasized the enduring strong public support for the bilateral alliance among the U.S. public.

 

“I am always optimistic about South Korea thanks to the drive and the talents and the resilience of its people. It is inspiring for those of us in the United States.”  He commended South Korea’s perseverance to meet and overcome all obstacles, including the recent COVID-19 outbreak.

 

“We are honored to get an insight into his experiences gained throughout his remarkable career,” said James Kim, AMCHAM Chairman & CEO. “He is truly an expert in his field and has a lot to offer on the key issues surrounding South Korea’s relations with the U.S., Japan and North Korea.”

 

Marc Knapper is a member of the Senior Foreign Service of the U.S. Department of State and he has served as Deputy Assistant Secretary for Korea and Japan since August 2018. Prior to assuming this position, Marc Knapper was in Seoul as Chargé d’affaires from 2017 to 2018 and Deputy Chief of Mission from 2015 to 2016. 

 

This Luncheon Meeting is part of a series of AMCHAM special meetings with key government officials in the first quarter. Following this meeting is a Special Luncheon with Kyung-wha Kang, Minister of Foreign Affairs, on March 9.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마크 내퍼 부차관보 초청 오찬간담회 개최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국 한국·일본 담당 부차관보 


2020 221주한미국상공회의소(이하암참”) 221일 오전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마크 내퍼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국 한국·일본 담당 부차관보를 초청하여 특별오찬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2020년 암참 특별간담회 시리즈의 일환으로 초청된 마크 내퍼 부차관보는 간담회를 통해 한-미 양국의 외교적, 경제적 파트너십에서부터 자신의 개인적인 경험까지 폭 넓은 주제를 다루며 자리를 빛냈다. 내퍼 부차관보는 개회사를 통해 자신을 아시아의 외교관이라고 소개하며 한국, 북한, 일본, 인도, 베트남, 이라크에서 근무한 본인의 경험을 나눴다.

 

이어진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와의 좌담을 통해 급변하는 지역환경 속에서 한미 파트너십의 지속적 강점을 논의했다. 특히 그는 미국 국민의 양국 동맹에 대한 지속적인 대중적 지지를 강조했다.

 

내퍼 부차관보는 "한국의 인상깊은 점은 사람들의 추진력과 끈기이다. 이 점은 미국 국민들도 본받을만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코로나19에 의해 어수선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효율적으로 대처하고 있는 한국의 위기관리 능력과 강단을 높이 평가했다.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는 부차관보님의 화려한 경력을 통해 얻은 경험과 식견을 오늘 이자리에서 엿볼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자신의 분야에 있어 진정한 전문가이며 한국의 주변국과의 관계와 이슈에 있어 흥미로운 견해를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 국무부 소속 고위 외교관인 마크 내퍼 부차관보는 2018 8월부터 동아시아태평양국 한국·일본 담당 부차관보으로서 업무를 시작했다. 20154월부터 주한 미국대사관 공관차석으로 근무한 그는 20171월부터 2018 7월까지 주한 미국대사관 대사 대리로 역임했다.  

 

이번 행사는 2020 1분기한미 주요 정부 인사 초청 특별간담회 시리즈의 일환으로, 이후 39일에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 초청 오찬간담회가 개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