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 Your Partner in Business Since 1953
close

Login

 

home> >

AMCHAM to Visit Washington D.C. to Serve as a Key Stakeholder in the Dialogue Between Trump and Moon…

(한글은 아래 참조) April 13, 2018 – Leaders from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will visit Washington D.C. from Sunday, April 15, to Wednesday, April 18, 2018, to meet with key figures of the Trump Administration, Congress and policy think tanks. Through these visits, also known as “AMCHAM Doorknock,” the delegation will reaffirm Korea’s status as U.S.’s strong and reliable ally as well as a close economic partner.   This year’s delegation consists of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Jeffrey Jones, Chairman of AMCHAM Board of Governors, David Ruch, Former Chairman of AMCHAM and Country Manager-Korea of United Airlines, Inc., Benjamin Hong, CEO & President of Cigna Corporation, Dongwook (Dave) Oh, Country Manager & Internal Medicine Lead of Pfizer Korea, Jae Yoo, Area Managing Director of Johnson & Johnson Medical North Asia, Matthew Shampine, General Manager of WeWork Korea, and David Kim, Vice President of Hyundai Motor Company Washington Office.   The delegation has secured more than 50 senior level meetings with the White House, U.S. Trade Representative, Departments of State, Commerce, the Treasury, other government institutions and think-tanks to highlight the mutual benefits of maintaining a strong commercial relationship between the U.S. and Korea. They will also deliver on-the-ground information on the U.S. business environment in Korea and provide practical solutions to address ongoing issues. The delegation will also reaffirm AMCHAM’s role as a bridge builder between the U.S. and Korean governments.   Chairman & CEO Kim stated, “With the many economic and geostrategic changes in both the U.S. and Korea over the past few months, this year’s Doorknock will be a great opportunity for us to address issues critical to the U.S.-Korea relationship. Ongoing engagement with the U.S. and Korean governments are a major part of our role as a bridge builder between the two countries.”   ### About AMCHAM Doorknock Since 1985, a delegation from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Korea) has visited Washington D.C. and on some occasions, New York, and other cities every year to meet with senior officials and policy makers to inform and discuss issues affecting U.S. companies doing business in Korea. These visits, also known as “Doorknock,” are designed to draw key officials and policy makers’ attention on the economic relationship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Korea and highlight issues in bilateral trade and investment. Doorknock serves to remind key U.S. leaders the importance of the U.S.-Korea economic partnership and resolve misconceptions that often arise from communication barriers, as well as the physical distance, between the two nations.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 ###암참, 美 워싱턴 방문 한미 양국 정부 간 핵심 가교자 역할 수행2018 년 4월 13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하 “암참”) 사절단은 연례 암참 도어녹 (Doorknock) 방문을 통해 4월 15일부터 4일 동안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하여 백악관과 행정부, 의회 고위급 관료들을 만난다. 이번 방문을 통해 암참 사절단은 미국과 견고한 동맹, 그리고 굳건한 경제 파트너십을 맺고 있는 한국의 중요성을 피력할 예정이다.   올해 암참 사절단은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프리 존스 암참 이사장, 데이비드 럭 암참 부회장 겸 유나이티드항공 한국지사장, 홍봉성 라이나생명보험 사장, 오동욱 한국화이자제약 대표이사 & 내과질환사업부 대표, 유병재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컬㈜ 대표이사/북아시아지역총괄사장, 매튜 샴파인 위워크코리아 지사장, 데이비드 김 현대자동차 워싱턴사무소장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암참 도어녹 사절단은 백악관, 무역대표부, 국무부, 상무부, 재무부, 싱크탱크 등 주요 관료 및 정책 입안자들과 만나 약 50개의 회의에 참석한다. 이 회의들을 통해 암참 사절단은 견고한 한미 무역 관계가 가져다 주는 상호적 장점을 강조할 예정이다. 또한 주한 미국기업들의 국내 비즈니스 환경에 대한 현장 정보를 공유하고, 기업들의 고충에 대한 실질적인 해결책을 제시할 예정이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올해 암참 도어녹 방문은 한미 동맹, 무역관계 및 지리학적 중요성이 대두되는 시점에 진행되어 양국 간 통상 사안에 대해 논의하기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사료된다. 암참은 한미 양국 정부 간 가교자이자 한미 주요 이해관계자에게 언제든지 도움을 줄 수 있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암참 도어녹(Doorknock) 암참 도어녹 사절단은 암참 회장단과 회원사 대표단으로 구성되어 매년 워싱턴 D.C.를 방문해 한국에서 활동하는 미국 기업인으로서의 경험을 공유하고, 한국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증진하며 미국의 경제 동향을 파악하는 암참의 주요 연례회의 중 하나이다. 매년 상반기 약 10여명의 사절단이 방미해 백악관을 비롯한 국무부, 상무부, 재무부 등 경제 통상 부처 각료는 물론 미 의회 의원 및 보좌관, 다수의 기관과 싱크탱크 관계자를 만나 한미 간의 각종 통상 현안을 놓고 나흘의 일정 동안 50여개의 회의를 진행한다. 2017년 5월에 개최되었던 도어녹은 트럼프 행정부가 수립된 이후 첫 방미 일정으로서 그 중요성을 입증할 수 있었다.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8.04.13

AMCHAM Hosts Special CEO Lectures for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Students

       April 9, 2018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held the 13th AMCHAM Innovation Camp at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on April 9, 2018. The AMCHAM delegates, comprised of seven members of AMCHAM leadership and representatives from leading global companies, met with around 200 university students to share insight about how to improve their competitiveness in the global job market as well as their personal experiences working at global firms. National Assemblyman (Chairman of Legislation and Judiciary Committee) the Honorable Sang-Min Lee, and President of the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Deog-Seong Oh delivered the congratulatory remarks.   In the first session of the event, Country Manager & Internal Medicine Lead Dongwook (Dave) Oh of Pfizer Korea, Managing Director YouMe Jeon of Kelly Services, Ltd., and Vice President Younghee Chung of Herbalife Korea Co., Ltd. delivered presentations about the skills necessary for joining leading international companies.   In the second session, the mentors including Foundation Chairman Jeffrey Jones of the Partners for the Future Foundation, Country Manager Yongtak “Paul” Lee of ETS Global Korea, Executive SungUng Lee of IBM Korea, and Director of Corporate/Government Affairs Hyokee Min of Oracle Korea, Ltd. met with smaller groups of students to engage in more detailed discussions and share advice about entering the international work force.   ### AMCHAM Innovation Camp To help strengthen the global competitiveness of Korean youth,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Korea (AMCHAM) launched the AMCHAM Council on Innovation for the Future in 2012 to meet with local governments and offer special lectures and mentoring sessions by CEOs to local university students. To date, the Council has hosted 12 AMCHAM Innovation Camps at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Pusan National University, Keimyung University, University of Seoul, Kangwon National University,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Chonbuk National University, Dankook University, University of Ulsan, Changwon National University, Ajou University and Chung-Ang University. AMCHAM members and CEOs of global companies aim to promote Korean students’ changes of employment in international firms through lectures and intimate mentoring sessions.   About AMCHAM Korea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암참, 충남대학교 학생들 대상 CEO 특별강연 펼쳐  ‘제 13회 암참 혁신캠프’2018 년 4월 9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하 ‘암참’)은 오늘 오후, 충남대학교에서 ‘제 13회 암참 혁신캠프’를 개최했다. 암참 이사진, 글로벌 기업 CEO 및 임원들로 구성된 7명의 암참 멘토진들은 충남대학교를 방문하여 약 200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글로벌 인재의 역량에 대해 강연하고, 글로벌 기업에서의 경험과 조언을 전달했다. 이번 행사에는 이상민 국회의원과 오덕성 충남대학교 총장이 축사를 전달했다.   이날 행사 1부에서는 오동욱 한국화이자제약 대표이사 사장 & 내과질환사업부 대표, 전유미 켈리서비스유한회사 대표, 정영희 한국허벌라이프 대표이사가 CEO 특별강연을 통해 글로벌 기업 취업에 필요한 역량에 대해 강연했다.   이어진 2부 행사에서는 제프리 존스 미래의동반자재단 이사장, 이용탁 이티에스글로벌비브이, 한국지점 대표, 이성웅 한국IBM 상무, 민효기 한국오라클 상무를 포함한 암참 멘토진들이 각각 소규모 그룹의 학생들과 모여 취업에 대한 실질적인 조언을 하며 뜻 깊은 멘토링 시간을 가졌다.   ###  암참 혁신캠프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은 국내 청년들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돕기 위해 2012년 암참 미래혁신위원회를 출범, 지방자치단체 방문과 해당 지역 대학생들을 위한 CEO 강의와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12회의 암참 혁신캠프는 충북대학교, 부산대학교, 계명대학교, 서울시립대학교, 강원대학교, 충남대학교, 전북대학교, 단국대학교, 울산대학교, 창원대학교, 아주대학교 그리고 중앙대학교에서 각각 열렸다. 암참 회원사와 글로벌 기업 CEO 및 임원들은 강연과 소그룹 멘토링을 통해 국내 학생들의 글로벌 기업에 취업기회 확대를 위해 힘쓰고 있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8.04.09

[Photo Release] AMCHAM Hosts a Luncheon with Choe Heungsik, Governor of the Financial Supervisory Se…

 ​  (한글은 아래 참조) February 8, 2018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hosted the “AMCHAM Capital Markets & Financial Services Committee Meeting” with Governor Choe Heungsik of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FSS) at the Conrad Seoul Hotel this afternoon.   Joined by 50 attendees consisted of AMCHAM members and financial services stakeholders, Governor Choe delivered a speech on the topic of “New Direction of Financial Supervision in the Evolving Financial Market Landscape.”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 ### 암참, 최흥식 금융감독원장 초청 금융분과위원회 간담회 개최 2018 년 2월 8일 (목)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이하 “암참”)는 오늘 오후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을 초청하여 ‘암참 금융분과위원회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날 회의에서 최흥식 금감원장은 ‘금융환경 변화와 금융감독방향’을 주제로 약 50명의 암참 회원사 대표 및 금융 서비스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연설했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8.02.08

AMCHAM Hosts a Luncheon with General Vincent K. Brooks, Commander of UNC/CFC/USFK

       (국문은 아래 참조) ​January 10, 2018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hosted the AMCHAM General Membership Meeting (GMM) with General Vincent K. Brooks, Commander of United Nations Command (UNC)/Combined Forces Command (CFC)/United States Forces Korea (USFK), at the Grand Hyatt Seoul on January 10, 2018. In attendance were around 120 representatives from AMCHAM member companies and U.S. and Korean government officials.   The event began with opening remarks by Jeffrey Jones, Chairman of AMCHAM Board of Governors, who welcomed attendees to AMCHAM’s first event of the year and outlined AMCHAM’s objectives for 2018. He closed remarks by thanking General Brooks for his efforts in securing stability on the Korean peninsula as well as the dedication of the servicemen and women protecting our nations under General Brooks’ leadership. Myung Chan Lee, Vice Chair of AMCHAM and Country Chief Executive of Lockheed Martin Global, Inc. – Korea, greeted the attendees and delivered a New Year’s message.   During his speech, General Brooks described important leadership lessons he received through his career. Highlighting important guidelines for leaders of all experience levels, he emphasized the need to lead by example and share the hardships and risks taken by the organization being led. He also stressed the need for leaders to not only continue self-improvement but also encourage the growth of their successors and delegate effectively.   During the fireside chat, General Brooks and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addressed several topics such as the growth of Korea’s economy, the importance of family, and role models, among others. When asked about working with leaders worldwide, General Brooks explained that maintaining mutual respect and undergoing self-evaluation were key to effective communication and ultimately the achievement of goals.   AMCHAM’s close dialogue with General Brooks served not only as an assurance of the U.S. – Korea Forces’ ability to “Fight Tonight” but also as a leadership lesson from the four-star general who has operational control over more than 600,000 active-duty military personnel of all services of the U.S. and Korea.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암참, 빈센트 브룩스 유엔사/한미연합사/주한미군사령관 초청 오찬 간담회 개최2018 년 01월 10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이하 “암참”)는 1월 10일 오후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빈센트 브룩스 유엔사/한미연합사/주한미군사령관 초청하여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날 간담회에는 약 120여 명의 암참 회원사 대표 및 한미 정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본 간담회는 제프리 존스 암참 이사장의 개회사로 시작되었다. 개회사를 통해 존스 이사장은 암참의 신년 목표 및 계획에 대해 설명하고, 한반도의 평화 수호에 힘써주고 계신 브룩스 사령관과 한미 현역장병들의 헌신에 감사를 표했다. 이어서 이명찬 암참 부회장 겸 록히드마틴 한국 지사장이 건배사를 통해 신년 인사를 전했다.   브룩스 사령관은 리더십 교훈을 주제로 한 모두발언을 통해 리더가 가져야 할 덕목에 대해 발표했다. 브룩스 사령관은 리더는 조직에 모범을 보이고, 조직의 어려움과 리스크를 효과적으로 공유해야 한다고 밝히고, 리더들에게 자기 계발뿐만 아니라 모두의 성장을 장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설 후 이어진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와의 좌담에서 브룩스 사령관은 한국의 경제발전, 가족의 중요성, 롤모델 등 다양한 이슈에 대한 견해를 공유했다. 다양한 국적의 리더들과 효율적으로 일 하는 방법에 대한 질문에 대해 브룩스 사령관은 상호 존중을 효과적인 의사 소통과 궁극적으로 목표를 성취하는 데 가장 중요한 요소로 꼽았다.     본 간담회를 통해 참석자들은 한미 연합군의 공고한 대비태세를 재확인할 뿐 아니라 한미 육십만 현역장병의 작전권자인 4성 장군으로서의 브룩스 사령관의 리더십에 대한 교훈 또한 얻을 수 있었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8.01.10

New Leadership to Promote “Win-Win” Partnership Between U.S. and Korea

(국문은 아래 참조) ​December 18, 2017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welcomes David M. Cordani, President and CEO of Cigna Corporation, as the new Chairman of the U.S.-Korea Business Council (USKBC). On December 15, the U.S. Chamber of Commerce announced that Mr. Cordani will take over the USKBC chairmanship with the end of Qualcomm Executive Chairman Dr. Paul Jacobs’ post.   USKBC was founded in 1988 as a business advocacy organization aiming to strengthen ties between the U.S. and Korea. With the active participation of prominent business executives, the Council is considered a major channel of economic collaboration between the two nations.    “With the revisions of the Korea – U.S. Free Trade Agreement (KORUS FTA), the role of USKBC has grown,” said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Through Chairman Cordani’s leadership, I am confident that we will be able to engage in a deeper discussion about the economic partnership between the two countries and establish a stronger platform for collaboration.”   Since 2009, Chairman Cordani has provided insurance and healthcare services to thirty countries worldwide as President and CEO of Cigna Corporation. His special interest in the Korean market has grown with his annual visits to South Korea. Cigna currently operates in Korea as LINA Life Insurance Company of Korea, Korea’s first foreign life insurance company.   Cigna has participated actively in the development and promotion of the economic win-win partnership between the U.S. and Korea.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한미간 ‘윈-윈’ 협력체계 강화할 리더십 선출​2017년 12월 18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하 ‘암참’)는 미한재계회의 (U.S.-Korea Business Council  USKBC) 위원장으로 데이비드 코다니 시그나그룹 회장이 선출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미국상공회의소는 앞서 15일 (현지시간) 폴 제이콥스 위원장 (퀄컴 회장)의 후임으로 데이비드 코다니 시그나그룹 회장을 새 USKBC 위원장으로 선출했다고 발표했다.   한미재계회의는 한국과 미국의 민간경제협의체로, 양국 경제 협력과 유대 강화 차원에서 지난 1988년 설립됐다. 주요 재계 수장들이 활동하며 양국을 잇는 주요 민간경제 협력 채널로 평가 받고 있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 협상을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한국과 미국의 경제협력이 더욱 강조되는 만큼 USKBC의 역할이 한층 중요해지고 있다”며 “코다니 위원장의 리더십으로 양국의 경제현안에 대해 더욱 활발한 논의가 이뤄지고, 양국 재계가 더 깊이 협력할 수 있는 훌륭한 발판이 마련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신임 데이비드 코다니 위원장은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30여 국가에서 보험과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기업 시그나그룹 회장으로 지난 2009년부터 재직해왔다. 매년 한국을 방문하는 등 그동안 한국시장에 각별한 관심을 보여왔다. 시그나는 한국에서 외국계 생보사 1호인 라이나생명보험을 자회사로 두고 있다.   그동안 시그나는 한국과 미국의 경제적 ‘윈-윈’ 파트너십 구축과 상호 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협력을 해왔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7.12.18

AMCHAM hosts a Luncheon with H.E. Kim Sang-jo, Chairperson of the Korea Fair Trade Commission

      (국문은 아래 참조) November 29, 2017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hosted the AMCHAM General Membership Meeting (GMM) with His Excellency Kim Sang-jo, Chairman of the Korea Fair Trade Commission (KFTC), at the Lotte Hotel Seoul on November 29, 2017. In attendance were around 100 representatives from AMCHAM member companies and government officials.   The event began with opening remarks by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who introduced Chairman Kim and highlighted the importance of collaboration with the KFTC. “It is an honor that AMCHAM has this special and unique opportunity to listen to and share the various insights from the American business community,” he remarked. “We hope to collaborate with the KFTC and establish a ‘win-win’ understanding.”   Chairman Kim delivered a speech about Korea’s recent economic situations and the role of KFTC. “The new government has decided to fundamentally change the economic paradigm to solve the structural problems,” he stated. “The role of the KFTC is more important than ever in creating a market environment that allows fair competition.”   In the fireside chat that followed by his speech, Chairman Kim and Jeffrey Jones, Chairman of AMCHAM Board of Governors, discussed about various issues such as the business environment in Korea, consumer protection,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the KORUS FTA.  Wrapping up the fireside chat, Chairman Kim once again emphasized AMCHAM’s important role in making efforts for the Korea-U.S. economic cooperation, promoting investment and various exchange activities   *Group Photo Caption: (Front row, from left) Jason Park, President & Representative Director of Maersk Korea Limited; Te-Won Lee, VP & President of Qualcomm Korea of QUALCOMM Korea Ltd.; Jae Jung, CEO of Ford Korea;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Korea; H.E. Kim Sang-jo, Chairperson of the Korea Fair Trade Commission; Jeffrey Jones, Chairman of Board of Governors of AMCHAM Korea; Steve Han ,CEO Korea of Morgan Stanley Korea; Kee-bong Kwon, Chief Executive Officer (CEO)/Representative Director of Brookfield BSREP II Real Estate YH; Lincoln Park, Associate General Counsel of Procter & Gamble Korea S&D Co.; Young Joo Song, Head of Government Affairs & Policy, Korea of Johnson & Johnson Medical Korea Ltd.   (Back row, from left) Pablo Lee, CEO of Harley-Davidson of Korea; Ikseo Cho, President & CEO of Otis Elevator Korea; David Ruch, Country Manager-Korea of United Airlines; Hyoung Lae Kim, Regional Managing Director of Oracle Korea, Ltd.; Jae Won Song, PC Category Manager of HP Korea Inc.; Joseph Song, CEO & Chairman of Asian Tigers Transpack Co.; Chris Ahn, Director of Apple Korea Ltd.; David Gossack, Minister-Counselor for Commercial Affairs of the U.S. Embassy in Seoul (Commercial)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 ###암참,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초청 오찬 간담회 개최​2017년 11월 29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이하 “암참”)는 11월 29일 오후 서울 롯데호텔에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을 초청하여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날 간담회에는 약 100여 명의 암참 회원사 대표 및 한미 정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본 간담회는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의 축사 및 김상조 위원장 소개 연설로 시작되었다. 김 회장은 암참과 공정거래위원회 (이하 공정위)간 협업과 ‘윈윈’ 이해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오늘 귀중한 자리를 통해 암참과 회원사들은 김 위원장님의 견해를 듣고, 국내 외투 기업들의 현안을 논의드릴 수 있게 되어 굉장히 영광으로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이어진 모두발언을 통해 김 위원장은 최근 국내 경제상황 및 공정위의 역할에 대해 연설했다. “문재인 정부는 국내 경제상황 및 문제의 해결을 위해 경제 패러다임을 근본적으로 바꾸기로 했다”라고 전하며, “이러한 측면에서 공정한 경쟁이 가능한 시장 환경을 조성하고 기업들의 불공정관행을 바로잡는 공정위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연설 후 이어진 제프리 존스 암참 이사장과의 좌담에서 김 위원장은 국내 비즈니스 환경, 소비자 보호, 제 4차 산업혁명, 한미 FTA 등의 다양한 이슈에 관한 견해를 공유했다. 또한, 한미간 경제협력 및 투자유치, 무역증진, 그리고 다양한 교류활동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암참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단체사진 캡션: (앞줄, 왼쪽부터) 박재서 한국머스크 대표; 이태원 퀄컴 코리아 사장; 정재희 포드 코리아 사장;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회장 겸 대표이사;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제프리 존스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사장; 한승수 모간스탠리인터내셔날 증권회사 서울지점 (모간스탠리증권회사 서울지점) 대표; 권기봉 에스아이에프시 프로퍼티 코리아 대표이사; 박린컨 한국피앤지 전무; 송영주 존슨앤드존슨메디칼 대외협력 및 정책담당 부사장   (뒷줄, 왼쪽부터) 이계웅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대표; 조익서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 사장; 데이비드 럭 유나이티드항공 한국지사장; 김형래 한국오라클 사장; 송재원 한국휴렛팩커드 유한회사 상무; 송정섭 아시안타이거즈트랜스팩 회장; 안철현 애플 코리아 부사장; 데이비드 고삭 주한미국대사관 상무공사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7.11.29

AMCHAM Helps Build Chung-Ang University Students into Global Business Leaders

  (국문은 아래 참조) ​ November 17, 2017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Korea) held “The 12th AMCHAM Innovation Camp” in partnership with Human Resources Development Service of Korea (HRD Korea) at Chung-Ang University on November 17, 2017. The AMCHAM delegates, comprised of ten representatives from leading American and Korean companies, met with around 200 university students to share insight about how to improve their prospects in the global job market.   The main event began with opening remarks by Chang-Soo Kim, President of Chung-Ang University, and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and congratulatory remarks by Soon Hwan Park, Acting President of HRD Korea. “Joining us today are leaders of prominent global firms who have pushed themselves to be successful,” said Chairman & CEO Kim. “They wish to help students who are also ready to challenge themselves and work in multinational companies, so I hope today will be helpful.”   Chairman of AMCHAM Board of Governors and Partners for the Future Foundation Jeffrey Jones, who has led AMCHAM Innovation Camp since its launch, introduced the speakers and moderated the entire session. Session 1 included Michael Conlan (President of Amer Sports Korea Ltd.), James Jung-Hwon Chun (Country Representative Director at Enterprise Service Korea A DXC Technology Company), and Colm Flanagan (Head of School at Seoul Foreign School), who each delivered a presentation about skills necessary for success at global companies and planning successful careers in the future.   In Session 2, each of the eight delegates met with smaller groups of students to have more personal conversations about entering the international work force. Mentors included Jeffrey Jones (Foundation Chairman of Partners for the Future Foundation), Colm Flanagan (Head of School at Seoul Foreign School), James Jung-Hwon Chun (Country Representative Director of Enterprise Service Korea A DXC Technology Company), SungUng Lee (Government & Regulatory Affairs Executive of IBM Korea, Inc.), Heeyong Kwon (Sales Consulting Director of Oracle Korea, Ltd.), Dongwon Kim (Government Affairs Strategy Manager of Philip Morris Korea), and 2 mentors from K-Move Program by HRD Korea.   ### AMCHAM Innovation Camp   In October 2012, AMCHAM launched the AMCHAM Council on Innovation for the Future, to promote innovation in Korea, encouraging closer partnerships between Korean and U.S. companies and supporting Korea’s youth and SMEs. To date, the Council has organized eleven “Innovation Camps” at local universities outside of Seoul, including in Chungcheongbuk-do, Busan, Daegu, Gangwon-do, Chungcheongnam-do, Jeollabuk-do, Ulsan, Changwon, and Suwon. At these events, AMCHAM member CEOs mentor Korean students to become global leaders. AMCHAM plans to host more events with the aim of promoting innovation and new business opportunities in Korea.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www.amchamkorea.org.   About AMCHAM Korea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   ### ​암참, 임원 특강을 통해 중앙대학교 학생들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힘써 ‘제 12회 한국산업인력공단과 함께하는 암참 혁신캠프’ 2017년 11월 17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하 ‘암참’)는 11월 17일 오후, 중앙대학교에서 ‘제 12회 한국산업인력공단과 함께하는 암참 혁신캠프’를 개최했다. 글로벌 기업의 CEO 및 임원진들로 구성된 10명의 암참 멘토진은 약 200명의 학생들과 만나 글로벌 취업시장에서 필요한 역량에 대해 강연했다.   본 행사에 앞서 김창수 중앙대학교 총장과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가 환영사를 전하고, 박순환 한국산업인력공단 (이하 ‘공단’) 이사장 직무대행이 축사를 전했다. 김 회장 겸 대표이사는 환영사를 통해 “글로벌 기업의 리더로 구성된 암참 멘토진들은 오늘 혁신캠프를 통해 다양한 경험과 조언을 전달할 예정이며, 학생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출범부터 혁신캠프를 이끌어 온 암참 및 미래의동반자재단 이사장 제프리 존스는 오늘 참석한 연사들을 소개하고 세션을 진행했다. 1부의 CEO 특강에서는 마이클 콜란 아머스포츠 코리아 대표이사, 전중훤 한국DXC테크놀로지 엔터프라이즈서비스 대표이사, 콜름 플라나간 서울외국인학교 총감이 학생들에게 커리어 계획에 필요한 역량에 대해 강연했다.   2부의 멘토링 세션에서는 총 8명의 멘토진들이 각각 소규모 그룹의 학생들과 모여 이야기를 나눴다. 제프리 존스 미래의동반자재단 이사장, 콜름 플라나간 서울외국인학교 총감, 전중훤 한국DXC테크놀로지 엔터프라이즈서비스 대표이사, 이성웅 한국아이비엠 상무, 권희용 한국오라클 상무, 김동원 한국필립모리스㈜ 차장 그리고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초청한 K-Move 멘토 2명이 암참 멘토진으로 참석하여 학생들에게 취업에 대한 실질적인 조언을 하며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  암참 혁신캠프 2012년 10월,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국내 산업의 혁신 촉진, 한미 기업들의 긴밀한 협력관계 추진, 한국 청년들과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을 목적으로 암참 미래혁신위원회를 출범하였다. 암참 미래혁신위원회가 개최한 지난 11회의 혁신캠프는 충북대학교, 부산대학교, 계명대학교, 서울시립대학교, 강원대학교, 충남대학교, 전북대학교, 단국대학교, 울산대학교, 창원대학교 그리고 아주대학교에서 각각 열렸다. 암참 회원사의 외국계 회사 임원들은 멘토로서 한국 학생들이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암참은 국내 새로운 사업 기회 창출과 혁신 촉진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기획하고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www.amchamkorea.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7.11.17

AMCHAM Addresses Risk Abatement Strategies for C-Suite Executives

(국문은 아래 참조) November 1, 2017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will host the second annual “C-Suite Compliance and Risk Management Seminar” on November 7, 2017 at the Grand Hyatt Seoul.  The first AMCHAM C-Suite Compliance and Risk Management Seminar in 2016 addressed the Improper Solicitation and Graft Act, otherwise known as the “Kim Young-ran Law.” The seminar provided around 200 AMCHAM members and attendees a better understanding of various compliance and risk management issues impacting businesses in Korea.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the AMCHAM Korea website at www.amchamkorea.org or call AMCHAM office at 02-6201-2230. This year the Seminar will focus on the environment in which CEOs are the primary focus of criminal investigations on a wide range of issues to include labor, environment, fair trade, tax, customs, foreign exchange, etc.  AMCHAM has invited experts from law firms, accounting firms, PR firms and individuals who have had to deal with the practical implications of getting involved with criminal investigations so that member companies can share their experience on the current environment, the risks faced by CEOs and how to reduce that risk.  The seminar will is designed to provide CEOs, CFOs and the company’s compliance and legal experts with practical knowledge and advice on how to enhance compliance within the company, how to deal with the crisis of criminal investigations and measures the company should take to ensure it remains free of any criminal wrong doing. ### AMCHAM Korea was founded in 1953, with a broad mandate to encourage the development of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MCHAM is the largest foreign chamber in Korea with around 700 member companies with diverse interests and substantial participation in the Korean economy. * Note: “AMCHAM” should be used instead of “AmCham”###암참, CEO 리스크 경감을 위한 전략 제시 암참 ‘고위경영진 윤리경영 및 위기관리 세미나’ 개최2017년 11월 1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이하 “암참”)는 오는 11월 7일 화요일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제 2회 ‘고위경영진 윤리경영 및 위기관리 세미나’를 개최한다.   작년에 첫 회를 맞은 ‘고위경영진 윤리경영 및 위기관리 세미나’는 암참 회원사 고위경영진 및 임직원 200명을 대상으로 윤리경영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김영란법’으로 알려진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을 포함한 윤리경영 및 부패방지 관련 정책 준수를 위해 기업이 취해야 할 상세한 조치를 제시했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www.amchamkorea.org)를 참조하거나 전화(02-6201-223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올해 세미나에는 법무법인 광장,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김·장 법률사무소, 플레시먼힐러드 코리아의 저명한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석하여 국내 법률 환경의 변화와 윤리경영 및 리스크 경감 전략 방법에 대한 경륜을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는 ‘CEO 리스크는 무엇인가,’ ‘정부기관의 법 집행 사례,’ ‘리스크 감지 및 예방을 위한 디지털 포렌식 기술의 활용,’ ‘리스크 경감 전략’ 등의 주제를 다룰 예정이다.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는 1953년 한미 양국의 투자와 무역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내 최대 외국 경제단체로, 한국 경제 각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700여 개의 기업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2017.11.01

AMCHAM Collaborates with Korean Government on Job Creation

     (국문은 아래 참조) ​October 26, 2017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Korea) attended the “AMCHAM – Presidential Committee on Jobs Policy Meeting on Employment and Investment Promotion” to discuss the promotion of job creation and foreign direct investment in Korea and sign the AMCHAM – Presidential Committee on Jobs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OU) on Employment and Investment Promotion. Leaders of iconic American businesses in Korea were able to voice the challenges faced by international corporations operating in Korea and explore options to improve the foreign business community in Korea.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Jeffrey Jones, Chairman of AMCHAM Board of Governors, and representatives from eleven AMCHAM member companies met with Lee Yong-sup, Vice Chairman of the Presidential Committee for Jobs, who led a number of high-ranking government officials from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MOSF),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MOTIE),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MOEL),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MOHW), and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MSS).   After opening remarks by Vice Chairman Lee of the Presidential Committee for Jobs, Chairman & CEO Kim delivered welcoming remarks. Mentioning AMCHAM’s previous meeting with then-presidential candidate Moon Jae-in in April, Chairman Kim thanked the Vice Chairman for the opportunity to continue the dialogue on collaboration between the Korean and American business communities. “AMCHAM is grateful for the opportunity to play a role in President Moon’s visions and plans for the future of Korea,” he stated.   Opening statements were followed by the signing of the MOU by Vice Chairman Lee and Chairman & CEO Kim. The AMCHAM – Presidential Committee on Jobs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OU) on Employment and Investment Promotion outlines the conditions upon which the Presidential Committee on Jobs and AMCHAM will actively contribute to the mutual economic development of the U.S. and Korea by creating high-quality jobs and promoting the foreign direct investment of American companies in Korea.   During the policy meeting, AMCHAM member companies expressed the need for increased incentives for investment in Korea, eased regulations, enhanced quality of jobs, and improved social perception of foreign companies investing in Korea.  ### 암참, 일자리위원회와 국내 일자리 창출 위해 힘써 일자리 창출 및 투자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및 양해각서 체결 2017년 10월 26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이하 ‘암참’)는 10월 26일 (목) 오후 3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일자리위원회와 정책간담회를 갖고, 국내 일자리 창출 및 외국인 직접투자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 (MOU)를 체결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암참 리더십을 포함한 암참 회원사 대표 총 13명이 참석하여 외국인투자기업들의 고충을 공유하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프리 존스 암참 이사장을 비롯한 다양한 산업군의 암참 회원사 대표들은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을 비롯해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고용노동부, 보건복지부, 중소벤처기업부 등 관계부처 1급과 만났다.   이용섭 부위원장의 인사말씀 이후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가 인사말씀을 전했다. 지난 4월 문재인대통령 후보시절 암참 및 외국경제단체와 가졌던 간담회를 언급하며, 김 회장은 한미 비즈니스 환경 증진에 양 기관이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주신 이용섭 부위원장에게 감사를 표했다. 김 회장은 “문재인 정부의 정책 및 어젠다에 암참이 기여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밝혔다.   인사말씀 이후 양 기관은 ‘일자리위원회-주한미국상공회의소 일자리 창출 및 투자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국내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투자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이어진 정책 간담회에서 암참 회원사들은 국내 투자에 대한 인센티브 확대, 시장 규제 완화와 노동의 질 개선, 외국인투자기업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 등을 건의했다.

2017.10.26